티스토리에서 워드프레스 이동후기



얼마전 티스토리 블로그에서 워드프레스로 이동하게 되었다. 사실 텀블러로 이동하려고 했는데, 워드프레스의 막강한 플러그인 기능과 설치형 블로그의 매력에 빠져서 결국 워드프레스로 이동하게 되었다.

 

워드프레스의 장점은 설치형 블로그에 아주 다양한 플러그인과 예쁜 스킨을 뽑을 수 있겠다. 나같은 개발자들이나 설치형 블로그 쓰지 일반인들은 못쓴다는 생각을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 정말 클릭 한번이면 윈도우 프로그램 설치 하는 수준으로 정말 쉽다. 그리고 플러그인도 스마트폰에 앱 설치 하듯이 정말 간편하다.

 

티스토리도 그나마 오픈된 형태이지만 html이나 js정도만 쓸 수 있어 항상 아쉬웠다. 워드프레스는 내가 좀 부족하다 싶으면 바로바로 php를 수정을 할 수 있다. 포털에서 운영하다보니 용량이나 공간제안은 전혀 없는 반면에 워드프레스는 웹호스팅을 받아야 한다. 많이 접속하면 트레픽도 늘려야 되고 돈도 많이 들어 간다.

 

일단, 워드프레스 이동은 정말 잘한 것 같다. 하지만 기존에 사람들이 블로그 URL링크를 다른곳에 퍼다 나른것을 마이그레이션 해야하는데 아쉽게 그러지 못했다. 티스토리에서 워드프레스로 자료를 이동하는 것은 플러그인 하나로 쉽게 할 수 있지만 URL을 만드는 로직이 좀 다르다.

 

티스토리의 경우 글번호와 글제목으로 링크가 만들어 지는데, 나는 이때까지 글번호를 설정하였고 이렇게 설정되어 있던 링크를 공유하고 있었다. 워드프레스도 글번호 URL을 지원하는데 티스토리와의 방식이 좀 다르다.

 

정리 하자면

  • 티스토리를 지금 쓰고 있는 경우 글번호 보다는 제목으로 링크를 만드는 것이 나중에 공유된 링크를 지원가능 하다.
  • 워드프레스는 초보자도 쉽게 쓸수있는건 분명하지만 웹호스팅을 해야하기때문에 돈이 든다.
  • 워드프레스의 플러그인과 스킨 기능이 막강하다.

 

팁!

나처럼 티스토리에서 워드프레스도 이동했는데 링크가 숫자로 공유되고 있었더라면 공유된 링크를 어떻게 유효하도록 할 것인가에 대한 해결책은 다음과 같이 해결 했다.

인덱스 페이지(첫페이지) 로딩시 URL/글번호 의 형태가 들어오면 기존의 글로 넘겨주고 아닌 경우 그냥 새롭게 만든 페이지를 띄우는 방식이다.

이렇게라도 해결 해서 다행이다. 참고로 공유된 링크로 들어 오는 사람들이 블로그 방문객의 80%를 차지 하고 있다는 사실을 구글 애널리틱스 분석을 통해 알았다.

 

워드프레스는 좋지만 기존의 글들에 대한 정리만 확실 하다면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