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로이드 개발력 향상하기


안드로이드 앱개발에 필요한 팁과 학습방법에 관한 글입니다. 아래 정보를 잘 활용하여 안드로이드 개발 학습에 도움이 되거나 실무에 적용하여 업무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안드로이드 스튜디오의 “라이브 템플릿”을 사용하여 개발 향상

아래 링크는 안드로이드 스튜디오 팁을 모아둔 곳입니다.
https://plus.google.com/u/0/collection/wtO0PB
여기서 가장 쉽고 빠르게 쓸 수 있는 기능 중 하나는 라이브 템플릿 기능으로, 반복되는 메서드를 임의로 지정한 약자를 입력하면 풀네임으로 자동변경되는 기능입니다.
ex) fbc + Enter -> findViewById로 변환

라이브 템플릿 기능에 대해서 아래 링크를 참고하면 좀 더 많은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https://www.bignerdranch.com/blog/android-studio-live-templates/

안드로이드에서 기본적으로 지원해주는 라이브 템플릿외에도 사용자가 커스텀하게 만들 수도 있습니다. 아래 링크는 많이 사용되는 메서드들에 대한 라이브 템플릿을 커스텀하여 공개하고 있습니다.
https://github.com/keyboardsurfer/idea-live-templates

라이브 템플릿은 반복되는 메서드 입력을 최대한 줄여 개발 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https://medium.com/@aditlal/must-have-tools-for-android-development-d76ae66f409f#.qhhck9bvk

앱을 디버깅하는 동안 안드로이드 스튜디오와 함께 사용할 수 있는 도구

Library methods count – 안드로이드의 DEX파일 포맷 구조상 65만 개의 메서드로 제한되어 있습니다. 해당 툴을 이용하면 안드로이드 라이브러리의 메서드 개수를 확인 할 수 있습니다.

Stetho – 페이스북에서 만든 안드로이드 앱을 쉽게 감시할 수 있는 라이브러리입니다. 네트워크 트래픽을 디버깅하는데 가장 좋습니다. 이뿐만 아니라 SQLite 데이터베이스, 쉐어드 프리퍼런스도 쉽게 감시할 수 있습니다. 크롬 브라우저의 인스팩트 기능을 이용하기 때문에 웹 개발경험이 있다면 훨씬 쉽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LeakCanary – 메모리 릭을 감지해주는 라이브러리로 코드 한 줄만으로 쉽게 사용 가능합니다. 릭 탐지 시 별도의 UI화면으로 발생되는 위치와 경로를 알려줍니다.

Gradle, Please – Gradle기반의 라이브러리를 쉽게 찾아줍니다. 라이브러리 이름만 입력하면 최신 버전으로 라이브러리를 컴파일할 수 있는 구문을 찾아줍니다.

Android Arsenal – 안드로이드와 관련된 라이브러리를 한 번에 볼 수 있습니다. 항상 최신의 버전을 유지하며 카테고리 기반으로 빠르게 업데이트됩니다.

Android UI OpenSource – 안드로이드 UI와 관련된 오픈소스를 한 번에 볼 수 있습니다.

AndroidTool Mac – 맥 개발자들을 위한 안드로이드 툴입니다. UI 환경에서 빠르게 화면 캡처, 비디오 캡처, APK 끌어서 설치를 할 수 있습니다.

ButterKnifeZelezny – 안드로이드 스튜디오 플러그인으로 선택한 레이아웃 XML에서 버터나이프 인젝션으로 변환해줍니다.

Adb-idea – ADB명령을 쉘이 아닌 안드로이드 스튜디오의 액션 창에서 작동할 수 있는 플러그인입니다.

AndroidWeekly – 매주 최신의 안드로이드 관련 소식을 메일링으로 받아 볼 수 있습니다.

Android Developers Youtube Channel – 구글 안드로이드 공식 유튜브 채널이며, 가장 최신의 안드로이드 기술을 접할 수 있습니다.

완성된 앱으로 학습하기 

Plaid – 디자인 뉴스와 영감을 제공하기 위한 안드로이드 앱입니다. 안드로이드 UI처리에 대해 전반적인 학습을 할 수 있습니다.

Kickstarter – 구글의 킥스타터 앱으로 예술, 디자인, 영화, 게임 음악 등으로 구성된 수천 개의 프로젝트를 탐색할 수 있습니다. 디자인 가이드라인부터 최신 기술을 한 번에 공부할 수 있습니다.

참고




Ripple Animation

안드로이드 5.0(API 21)의 머트리얼 디자인에서 물결 터치 효과가 처음 소개 되었습니다. 터치 피드백에 대해 UI요소와 사용자간의 상호작용을 비주얼 하게 머트리얼 디자인에서는 제공합니다. 예를 들어 버튼을 터치하면 즉각 물결 효과가 표시 됩니다. 이것은 안드로이드 5.0에서 기본으로 제공됩니다.

Ripple 애니메이션은 새롭게 생긴 RippleDrawable을 이용합니다. 물결 효과는 뷰 경계에서 끝나거나 경제를 넘어 확장 할 수 있도록 구성 할 수 있습니다. 아래 스크린 샷은 터치한 위치에서 점점 퍼지면서 잔물결 효과가 버튼의 가장자리로 퍼지는 것을 보여 주고 있습니다. 터치를 끝마치게 되면 뷰는 다시 원래 모양으로 돌아갑니다. 이 모든것이 1초 내로 이루어 지지만 애니메이션 시간은 더 길거나 짧게 변경 할 수 있습니다.

 

View 클릭처리

이런 물결 효과는 안드로이드 5.0에서 기본적으로 제공하며, 아래와 같이 정의된 attr를 사용하면 된다.

 

버튼 처리

대부분의 버튼은 Drawable를 사용합니다. 일반적으로 selector에서 몇가지 상태에 맞는 리소스를 설정합니다.

안드로이드 5.0부터는 더 이상 selector를 사용하지 않아도 됩니다. ripple를 사용하면됩니다.

물결을 적용할 색을 선택하기만 하면됩니다. 안드로이드에 정의된 attr/colorControlHighlight의 기본 값이 마음에 들지 않는 경우 직접 다른색으로 변경하는것 보다 테마 스타일을 통해서 색상을 변경하면 됩니다. 테마 스타일을 변경하게 되면 colorControlHighlight가 사용되는 모든 색상들을 한번에 변경 할 수 있습니다.

처음 설명에서 가장자리로 퍼질때 경계 끝이 아닌 경계를 넘어서 확장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경계를 넘도록 물결 효과를 적용 하고 싶다면 attr/selectableItemBackgroundBorderless를 사용하면 된다. 큰뷰 내에 일부분의 View에서 더 잘작동 합니다.

 

디자이너 없이 안드로이드 앱 디자인 할 수 있는 몇 가지 방법

구글의 머트리얼 디자인 발표 후 안드로이드 앱의 디자인이 한결 깔끔하고 심플하게 변했습니다. 다양한 컬러와 복잡한 패턴을 사용하던 앱의 UI가 하나의 컬러와 도형으로 훨씬 심플해졌습니다. 이렇게 심플해진 UI로 인해 디자이너의 역할은 어느 때 보다 줄어들었습니다. 또한 구글의 머트리얼 디자인 가이드, 디자인 라이브러리, UI 툴이 한몫을 했다고 생각합니다.

개발자가 디자이너 없이도 안드로이드 앱 UI 디자인을 하기 위한 몇 가지 방법을 소개합니다.

 

1. 레이아웃
앱의 정보를 어떻게 배치하며 색상과 크기는 어떻게 지정할지에 대해서 많은 고민이 필요합니다. 머트리얼 디자인 가이드를 통해 UI 요소별 배치방법 및 스타일 가이드를 이용하면 훌륭하게 앱 디자인을 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가 편하게 볼 수 있도록 리스트뷰 행의 높이나 여백 등의 기정된 가이드라인에 따라 레이아웃에 적용만 하면 됩니다. 마진, 패딩은 8dp단위로 사용하면 훨씬더 깔끔하고 정돈된 디자인이 됩니다.

b879ecdd355781d2bfd5d26ea11aa1f6

안드로이드 디자인 서포트 라이브러리를 사용하면 가이드된 UI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개발자가 직접 포토샵으로 리소스를 만들어 추출할 필요가 전혀 없습니다. 디자인 서포트 라이브러리를 통해 UI를 사용하고 가이드를 통해 여백이나 사이즈 등 수치만 잡아주시면 됩니다. 디자인 라이브러리 외 다양한 오픈소스를 활용하시면 됩니다.

 

2. 컬러 값
디자이너 없이 개발자가 좋은 컬러 값을 추출하기란 힘듭니다. 하지만 머트리얼 디자인 가이드에 플랫 하며 아름다운 색상이 이미 추출되어 있습니다. 개발자는 앱의 BI에 맞는 색상을 한 가지 선택해 추천하는 비슷한 톤의 컬러를 앱에서 사용하면 이질감 없이 통일된 UI를 구현할 수 있습니다.

5508a9714614b5de3ad9ff5163acb97d


 

3. 아이콘
구글이 공개한 저작권 없는 수백가지의 머트리얼 아이콘을 사용하면 됩니다. 웬만한 액션의 아이콘을 지원하고 계속 추가되고 있기 때문에 지속적으로 사용 가능합니다. 또한 dpi별로 추출 가능하며, 백터 Drawable을 사용하기 위한 SVG로도 추출 가능합니다.

머트리얼 아이콘은 안드로이드 스튜디오에서 New – Image(Vector) Asset메뉴를 통해서 쉽게 추가 가능합니다.

a1dd532e9beab8d56ed4a77f9fe41187


 

4. 런처 아이콘 만들기
앱의 아이콘은 앱의 가장 중요한 요소입니다. 사용자들이 앱 설치 전 UI의 느낌을 암시해주는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앱의 아이콘에 따라 사용자가 설치할지 말지를 고민하게 할 수도 있는 큰역할을 합니다. romannurik가 만든 AndroidAssetStudioLauncher Icon Generator를 이용하면 손쉽고, 저작권에도 걸리지 않는 앱을 아주 간단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최신 안드로이드(Nougat) 런처 스타일의 아이콘으로도 만들 수 있습니다.

c27b15d95c39e1915632cd12a6442177

다양한 설정을 통해 앱의 아이콘을 만들 수 있으며, dpi별로 추출해주기 때문에 편합니다.

 

5. 애니메이션
AndroidIconAnimator와 아이콘 리소스를 통해 간단한 애니메이션도 직접 만들 수 있습니다. SVG아이콘 리소스를 이용하여 아이콘이 애니메이션 하는 백터드로워블을 추출 할 수 있습니다. AndroidIconAnimator를 통해 기존 GIF의 프레임 하나씩 보여주는 방식보다 훌륭한 애니메이션을 만들 수 있습니다.

e7f3d92cf74b599838f70c2feda3ffa5

이렇게 머트리얼 디자인 가이드와 리스소만 잘 활용한다면 디자이너가 없어도 요즘 유행하는 앱 디자인을 갖출 수 있을 것입니다.

 

머트리얼 디자인 가이드를 잘 활용한 앱

a444e587ded8c2b5ef87a2253bc869de

 

안드로이드 7.1 앱 바로가기 기능 구현

안드로이드 7.1에 앱 바로가기(Shortcut)기능이 추가되었다. 구글의 픽셀런처에만 지원하고 있지만 앞으로 안드로이드 7.1이 올라가면서 제조사의 런처에서도 지원될 가능성이 높다.

픽셀런처의 홈 화면에서 아이콘을 길게 누르면 앱 바로가기 목록이 펼쳐지며, 이동을 위해 움직이게 되는경우 비활성화 되는 방식이다. 애플 iPhone의 3D터치와 기능은 같으나 작동방법은 소프트웨어로 구현되었다는 점에서 다르다.

구현방법은 아주간단하다. 구글에서 정해둔 규약을 잘 따라 메니페스트에 메타데이터를 정의하면 된다. 에버노트의 경우 검색 바로가기, 노트바로 작성하기등 앱에 진입하지 않고 빠르게 특정한 작업을 할 만한 사항들의 기능을 넣었다.

정해진 이름으로 메타 데이터에 앱 바로가기를 위한 리소스를 추가후 바로가기 아이템을 xml에 하나씩 정의하면된다. 앱에 넣을 기능의 커스텀 스킴을 정의 해두었다면 intent의 action에 스킴을 호출하면 아주 간단하게 추가할 수 있다. 그렇지 않은 경우 실행할 Activity 클래스명을 적어주면된다.

동적 구현방법
xml을 통해 정적으로 구현할 수도 있으나 상황에 따라 앱 바로가기 아이템을 추가하거나 삭제 하고 싶은 경우 ShortcutManager를 통해서 추가하거나 삭제 또는 업데이트할 수 있다.

앱 바로가기 기능을 통해 앱에 진입 하지 않도 빠르게 검색을 한다거나 재생목록을 재생하는등 다양하게 활용하여 사용편의성을 높일 수 있다. 이미 이런 사용성을 생각한 개발자라면 런처 바로가기 기능을 통해 이미 구현을 했을 것이고 앱 바로가기 기능은 쉽게 구현 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된다.

참고: https://developer.android.com/preview/shortcuts.html

구글 I/O Extended Seoul에서 발표한 Android N

구글 IO때 예상된 일정에는 차질 없다. 빠른 시일내에 N테스트를 해야한다.


스크린 줌 설정

런타임시 화면 밀도가 바뀔 수 있으니 테스트해봐야 한다. Bitmap을 캐쉬해두는 경우 문제가 될수 있다. 고사양 기기가 sw320dp를 가질 수도 있으니 염두해둔다.


멀티스크린

가로/세로 모드를 반드시 구현해라.
멀티스크린 모드로 인해 화면이 작아 질수 있으니 최소 220dp(w/h)가 지원되도록 개발해야한다.
사용자가 화면크기를 늘리거나 줄일떄 기본으로 Activity가 재 생성되며, 필요에 따라 onConfigurationCahaged() 이벤트로 처리 할 수 있다.
attr#resizedableActivity값은 기본적으로 TRUE이며 필요에 따라 속성을 변경 하면된다. 단, Root Activity의 FLAG의 속성에 따라 작동 유무가 판단된다.

targetSdk 24를 쓰면서 멀티스트린 지원하지 않게 하는 팁!
* targetSdk = 24
* resizedableActivity = false
* launchMode = singleInstance | singleTask

앱간의 Drag and Drop API도 있으니 필요시에 사용가능하다.


배터리 최적화 모드(Doze)

Doze on the Go (light Doze모드) 새기능 추가
움직임이 있더라도 사용자가 폰을 일정시간 사용하지 않으면 doze모드 진입
네트워크 작업 중단, 잡스케줄러 지연
이미 Doze모드에 최적화된 앱은 별도로 신경 쓸 필요는 없다.

테스트

#adb shell dumpsys deviceidle step light

Doze모드 whitelist에 추가 하는 API도 있는데 잘못 하용하면 앱이 내려갈 수 있다.

참고: 안드로이드 앱 배터리 최적화 무시방법


메모리 최적화 모드

Broadcast 이벤트를 처리시 많은 앱에서 동시에 처리 하는경우 문제가 된다. 동시에 수많은 앱에서 이벤트를 처리 하기때문에 성능적으로 문제가 되며, 특히 사용하고 있지 않는 앱도 이벤트를 받는등 불필요한 작업이 있을 수 있다.

런타임시에 등록한 경우는 작동되나 안드로이드 메니페스트에서 선언한 Broadcast의 경우 작동하지 않는다.
CONNECTIVITY_CHANGE, NEW_PICTURE, NEW_VIDEO는 메니페스트에서 선언한 Broadcast의 경우 N부터 작동하지 않는다.

테스트

#adb shell cmd appops set <package-name> RUN_IN_BACKGROUND igenore

jCenter로 안드로이드 라이브러리 간단하게 배포하기

안드로이드 스튜디오로 오면서 Gradle로 인해 외부라이브러리 사용이 훨씬 편해졌다. 예전에는 JAR파일이나 라이브러리 프로젝트를 직접 다운받아 프로젝트에 Import해서 라이브러리를 사용했다. 안드로이드 스튜디오의 Gradle파일에서 Dependencies에서 라이브러리명만 작성하면 연결되어 있는 저장소에서 파일을 받아오게 된다. Maven Repository중 가장쉽고 간단한 jCenter가 있으며 최근 안드로이드 스튜디오에서 새로운 프로젝트를 생성하면 기본 저장소로 설정되어 있기도하다.

 

jCenter에 라이브러리 배포하기

1) jCenter를 운영하는 bintray.com 사이트에 가입한다.

2) 가입 후 다양한 Repository가 있는데 우리는 Maven을 사용할 것이다.

3) Maven에서 Add New Package 버튼을 눌러 새로운 패키지 만들어두어도 되나, 아래에서 업로드시 패키지가 없다면 새롭게 생성해주기 때문에 만들지 않아도 된다. 그리고 Import from Github버튼을 눌러 Github에서도 가져올 수 있다. 단, 정보만 가져온다.

 

4) 이제 사이트에서 설정하는 것은 모두 끝났으며, 안드로이스 스튜디오의 라이브러리 프로젝트에서 novoda:bintray-release를 이용하여 빌드후 bintray에 바로 배포하는 라이브러리를 사용한다.

 

5) 프로젝트의 build.gradle에 아래와 같이 novoda:bintray-release라이브러리를 추가하다. 이것을 활용하여 빌드된 파일들을 bintray로 업로드한다.

buildscript{
   repositories{
      jcenter()
   }

   dependencies{
      classpath 'com.android.tools.build:gradle:2.1.0'
      classpath 'com.novoda:bintray-release:0.3.4'
   }
}

 

6) 라이브러리의 모듈에 있는 build.gradle에 업로드할 사용자 정보를 작성한다. 참고로 artifactId는 소문자로 작성하고 단어사이에는 하이픈(-)을 넣어 컨벤션을 지키도록하자.

apply plugin: 'com.android.library'
apply plugin: 'com.novoda.bintray-release'

publish {
   userOrg = 'kmshack'
   groupId = ‘com.kmshack.library'
   artifactId = ‘android-exception-tracker'
   publishVersion = '1.0.2'
   desc = 'Android Exception Tracker'
   website = 'https://github.com/kmshack/ExceptionTracker'
   issueTracker = "https://github.com/kmshack/ExceptionTracker/issues"
   repository = "https://github.com/kmshack/ExceptionTracker.git"
}

 

7) 터미널에가서 프로젝트의 위치에서 아래명령으로 빌드를 수행해보자.

$ ./gradlew clean build bintrayUpload -PbintrayUser=BINTRAY_USERNAME -PbintrayKey=BINTRAY_KEY -PdryRun=false

*BINTRAY_USERNAME은 아이디이며, BINTRAY_KEY는 Bintray 프로필 페이지의 API Key메뉴에서 값을 확인 할 수 있다.

 

8) 빌드가 끝나면 Bintray 사이트로 가면 해당 패키지가 만들어 졌고, 관련된 라이브러리 파일들도 업로드된 것을 볼 수 있다.

 

9) 여기까지가 Bintray 저장소에 라이브러리를 올린 것이고, 기본 저장소인 jCenter에는 아직 등록 되지 않았다. jCenter에 등록은 아주 간단하다. 패키지 정보 화면에서 Add to jCenter버튼을 눌러 확인만 하고 기다리면 jCenter저장소와 연동된다.

 

10) 연동이 된다면 Add to jCenter버튼은 없어지고, jCenter아이콘이 나타나며, 이제 안드로이드 스튜디오에서 사용해보면 된다.
compile ‘<groupId>:<artifactId>:<publishVersion>’ 이런식의 주소가 붙여지니 테스트해보자.

 

안드로이드 앱 배터리 최적화 무시방법

안드로이드 마시멜로에서 앱이 백그라운드로 처리하는 작업을 막아 배터리 소모를 줄이는 최적화 기능이 들어있다. 배터리 소모를 줄이는 것도 좋지만 앱의 작동에 문제가 되는 경우를 흔치 않게 보여지고 있다. 예를 들어 스마트와치와 연결하는 구글의 안드로이드 웨어의 경우 배터리 최적화모드로 인해 블루투스간의 페이링 연결이 끊겨버리는 문제가 발생한다.

구글도 이러한 문제로 인해 최근 배터리 최적화 목록에 안드로이드 웨어앱을 무시할 수 있는 간편한 설정기능을 넣어두었으며 설정하지 않으면 지속적으로 나타나 설정해야 연결이 끊기지 않는다는 안내를 지속적으로 하게끔 업데이트 되었다.

wear_doze_setting

일반적으로 구글의 레퍼런스 폰인경우 설정 > 배터리 > 배터리 최적화에서 설정을 해야하며, 제조사별로 메뉴위치나 네이밍이 달라서 사용자들이 직접 설정하기는 힘든 부분이다. 그렇기 때문에 안드로이드 웨어앱은 자체적으로 다이얼로그를 통해 설정기능을 넣었다.

 

어떻게?

안드로이드 API 23에 배터리 최적화를 앱에서 직접제어 할 수 있는 퍼미션이 추가 되었다.
android.permission.REQUEST_IGNORE_BATTERY_OPTIMIZATIONS

 

해당 퍼미션 권한이 있으면 배터리 최적화설정을 해당앱의 권한으로 직접 설정 할 수 있다. 설정하는 방법은 Package이름과 설정 액션을 보내면된다.
API Level 23에서 추가된 PowerManager.isIgnoringBatteryOptimizations()를 이용하여 해당앱이 배터리 최적화 상태인가를 확인 할 수 있다. 그리고 ACTION_REQUEST_IGNORE_BATTERY_OPTIMIZATIONS 액션을 이용하여 배터리 최적화를 무시할 수도 있다. 반대로 최적화 모드를 수행하기 위해서는 ACTION_REQUEST_IGNORE_BATTERY_OPTIMIZATIONS 액션을 사용하면된다.

 

예제)

Intent i = new Intent();

String packageName = getPackageName();
PowerManager pm = (PowerManager) getSystemService(Context.POWER_SERVICE);

if (pm.isIgnoringBatteryOptimizations(packageName){
 i.setAction(Settings.ACTION_IGNORE_BATTERY_OPTIMIZATION_SETTINGS);
} else {
 i.setAction(Settings.ACTION_REQUEST_IGNORE_BATTERY_OPTIMIZATIONS);
 i.setData(Uri.parse("package:" + packageName));
}
startActivity(i);

무시하는 액션을 수행하면 다이얼로그를 통해 사용자가 직접 배터리 최적화 무시를 할 수 있다.

 

배터리 최적화 모드로 앱의 정상작동에 문제가 된다면 앱에서 직접 배터리 최적화를 무시할 수 있도록 액션을 요청하여 다이얼로그를 통해 안내해주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것 같다. 단, 퍼미션 추가로 부담은 있겠지만 앱이 정상작동하지 않는것 보다는 감수해볼만한 사항이다.

 

  • 2016/4/29 추가
    REQUEST_IGNORE_BATTERY_OPTIMIZATIONS을 사용하는 경우 안드로이드 플레이 스토어에서 승인을 안해주세요. 진짜 필요로하는 앱의 경우에만 승인이 가능하며 일반적으로 리젝될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