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립보드로 나만의 매거진을 만들자.



2013년 7월 23일 오후 10시 플립보드는 기존 앱에서 보던 매거진을 웹에서도 볼 수 있는 서비스를 발표 했으며, 이와 동시에 국내 미디어사와 파트너쉽을 맺어 플립보드에서 즐길수 있다고 발표 했다. 플립보드는 세계최초 소셜 매거진으로 관심 있는 콘텐츠만 모아 화려한 UI방식으로 실제 잡지형식으로 볼 수 있는 서비스이다.


플립보드는 단순히 RSS를 구독 하는 것이 아니라, 관심 있는 콘텐츠만 모아서 매거진을 만들어 보여주고 공유 할수 있다. 이는 미디어사 뿐만 아니라 사용자가 직접 매거진을 만들어 공유 할 수 있는 기능을 웹을 이전 부터 지원 하고 있는데 어떻게 만드는지 하나씩 설명 해보겠다. 

우선 앱에서 자신의 계정을 만들고, 웹 브라우저에서 플립 페이지 접속 후 로그인 하면 아래와 같은 창이 뜬다.

페이지에 접속하면 위와 같은 화면이 뜨는데, 버튼을 북마크로 끌어다 놓기만 하면 된다.

+Flip it 이라는 북마크가 생성된것을 볼 수있다. 이제 나만의 매거진을 만들면 되는데, 매거진에 넣고 싶은 컨텐츠가 있는 사이트로 가서 위에서 생성된 북마크 +Flip it을 누르면 아래와 같은 창이 뜬다.

 

팝업 창이 뜨면서 매거진을 새로 만들거나 기존에 추가할 매거진을 선택 후 추가를 누르면 된다. 매거진을 새로 만들시 비공개도 가능하다. 이런식으로 자기만의 콘텐츠를 만들어 가도 되고, 좋은 컨텐츠를 모아 가도 된다. 이렇게 만든 매거진은 앱또는 웹에서 에디터 페이지에서 다른 사람에게 공유도 가능하다. 

웹에서 매거친 추가를 하면 앱에서 자동으로 동기화 되어 매거진을 볼 수 있으며, 앱에서는 플립보드 내에서만 매거진을 추가 할 수있으나, 웹에서는 모든 페이지에서 매거진에 추가가 가능하다. 안드로이드 앱 개발 이야기 이렇게 링크를 공유하면 웹/앱에서든 화려한 UI로 매거진을 볼 수있다.

또한 매거진을 삭제 하거나 관련 통계를 보고 싶다면 에디터 페이지에서 쉽게 가능하다. 

이런 매거진을 처음 접해보고 이제 개인이 국내 포털 업계의 기존 미디어 유통 채널인 다음의 뷰와 네이버의 오픈캐스트 같은 서비스 보다 더 훌륭한 미디어 매거진이 나올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