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로이드 레이아웃 리소스 네이밍 규칙



안드로이드 앱을 개발하다 보면 레이아웃 리소스가 엄청 많아 관리하기가 매우 힘들다. 레이아웃 내부에 새로운 패키지처럼 관리가 불가능하고 디렉토리도 생성 불가능 하기 때문에 레이아웃을 관리하기에 많은 어려움이 있다. 모든 안드로이드 앱 개발자들이라면 이런 불편한 점을 한두번을 격어 보았을 것이다. 그나마 좀 더 명확하고 빨리 찾고 관리 할 수 있는 방법을 추천을 하려고 한다.

보통 아래와 같은 레이아웃 리소스 네이밍으로 초반에 앱을 개발하기 시작 할 것이다. 레이아웃이 점점 늘어져 가면서 레이아웃 찾는데 한계가 느껴질것이다.

setting_activity.xml

main_activity.xml

comment_item.xml

review_fragment.xml

loading_dialog.xml

그래서 좀더 명확하게 activity, fragment, dialog, item, view 이런식으로 정렬되게 “단위_네이밍” 규칙으로 바꾸면 좀 괜찮아 보인다.

activity_setting.xml

activity_main.xml

item_comment.xml

fragment_review.xml

dialog_loading.xml

이렇게 정렬 하면 그나마 단위별로 정렬되어 있어 찾거나 보기에 편하다. 하지만 이미 정해진 단위에 굳이 풀 네이밍을 불일 필요가 있을까 생각된다.

그래서 아래와 같은 규칙을 만들었다.

activity → a

fragment → f

dialog → d

toast  t

item → i

view → v

widget → w


정리 하면 아래처럼 정말 깔끔하게 네이밍을 통해 레이아웃 리소스를 관리 할 수 있다.

a_setting.xml

a_main.xml

i_comment.xml

f_review.xml

d_loading.x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