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4 과연 혁신일까?



갤럭시S4 과연 혁신일까?

삼성전자는 3월 1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삼성 언팩 2013을 개최하고 세계 최초로 갤럭시 S4를 공개 했습니다.


 

하드웨어


S4의 디자인은 S3와 거의 비슷한 수준으로 5인치 대형 화면441ppi의 풀HD 슈퍼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탑재 했습니다.

441ppi이면 480dpi(xxhdpi)급으로 dpi를 마추었을것 같네요. 안드로이드 앱 개발자 입장에서는 새로운 dpi 출시를 반갑게 여기지는 않을것 같은데, 어쨌음 엄청난 고화질의 디스플레이라는 사실입니다.

그리고 두께는 7.9mm, 130g 으로 갤럭시S3보다 얇고 가벼워 졌습니다. 컬러는 화이트, 블랙 두가지 버전으로 출시될 예정이며, 언제나 그랬듯 추후 다양한 컬러로 출시 될계획입니다.

또 한가지 터치스크린의 감도를 개선하고 상황별로 터치인식을 최적화 하여 장갑을 낀 상태에서도 터치 인식이 가능합니다. 추운겨울 장갑을 벗는 번거로움을 피할 수 있습니다.

카메라는 후면 1300만 화서 전면 200만 화소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듀얼 카메라기능이 탑제 되어 있습니다.

OS는 안드로이드의 가장 최신 버전인 4.2.2(젤리빈)를 탑재하고 있으며, 1.9GHz 옥타코어, 쿼드코어로 출시 된다.

소프트웨어


사실상 하드웨어 스팩은 그렇게 놀라울 새로운 혁신적인 것은 없어보입니다. 이런 혁식은 소프트웨어에서 나오는데, S4에서는 사용 편의성을 강화한 신기술을 대거 탑재했습니다.

삼성프마트포즈

사용자가 동영상을 볼때 시청중 시선을 다른곳으로 옮기면 동영상이 몸추고, 다시 화면을 보면 별도의 조작없이 비디오가 다시 재생되는 기능입니다.

삼성스마트스크롤 

사용자의 시선을 인식해서 화면의 기울기에 따라 화면을 위아래로 움직이는 기능입니다.

에어뷰

손가락을 화면 위로 올리면 내용을 미리 볼 수 있는 기능으로 S펜 없이도 손가락만으로 가능합니다.

에어 제스쳐

화면 위의 손의 움직임을 적외선 센서로 인식하여 전화를 받거나 음악곡을 넘기는 기능입니다.

S 보이스 드라이브

음성으로 메시지 전송, 메모, 음악 컨트롤등 할 수 있는 기능입니다.

S 트렌스레이터 

이메일, 문자등 메시지를 번역해 텍스트는 물론 음성으로도 들을 수 있는 기능입니다.

부가적인 측면 


탑재된 여러가지 센서를 통해 건강 상태와 웰빙정보를 확인 할 수 있는 S헬스 기능이 있습니다. 이후 주변 기기와 연동을 통해 더욱 활장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최대 6가지의 LTE 주파수를 지원 하는 핵사벤드를 채용하여 전세계 거의 모든 LTE망을 지원합니다.

 

 

국내 언론사들은 스팩이 놀랍니, 혁신적이니 떠들지만 절때 그렇지 않다. 소프트웨어는 이미 앱으로 출시된것들이 많으며, 하드웨어도 기존에 개발이 다된것들이다. 아직 정식 출시는 되지 않았지만 그냥 단순히 기존에 있던것을 조립했다는 느낌뿐 혁신적인 느낌은 들지 않는다.


삼성전자가 후발 주자로써 스마트폰 시장에서 애플과 어깨를 나란히 했을지 모르겠지만, 이런 것을 가지고 혁신이라고 말한다면 앞으로 스마트폰 업계의 글로벌 리더로 성장 할 수 있을지 의문이다. 


삼성전자도 이제 느끼고 있을 것이다. 이제 더 이상 우려먹을게 없다는 것을.. 앞으로의 행보가 주목 된다.